상세정보

Title법인세 부담 연구 -미시자료를 중심으로-
Authors박기백; 김진
Issue Date2004-12-01
PublisherKIPF
Citationpp. 145
Abstract본 연구는 개별 법인의 재무자료를 활용하여 법인의 평균적인 법인세 부담을 측정하였다. 미시자료를 이용하여 세부담을 측정하였는데, 소득으로는 법인세차감전순이익, 법인세차감전 순이익의 5년 평균, 영업이익의 세 가지를 사용하였고 세액으로는 법인세와 주민세를 포함하여 사용하였다. 대기업과 중소기업간 실효세율 격차를 보면 법인세차감전순이익을 기준으로 한 경우 1990년대 초반에는 약 2%p 수준이었으나 이후부터 1996년까지는 3%p 또는 그 이상이었고, 이후 2000년에 6%p까지 확대되었으나 최근에는 5%p 또는 그 이하로 하락하고 있다. 대기업과 중소기업간 세율 격차는 이중 세율구조로 인하여 대기업의 세부담이 상대적으로 높았고 중소기업에 대한 조세지원이 강화되었음을 의미한다. 특히, 산업별 실효세율을 비교한 결과 제조업의 조세부담이 낮게 나타났는데 그 이유는 각종 조세감면이 제조업 중심으로 이루어지고 있기 때문으로 판단된다. 기업수지에 영향을 미치는 요인을 분석한 결과, 기업의 영업이익에 영향을 미칠 수 있는 요소인 감가상각과 인건비의 매출액 대비 비중을 살펴볼 때 감가상각비가 다소 하락한 반면 인건비의 비중은 거의 변화가 없는 것으로 나타났다. 또한 외환위기 이후 법인의 영업외수지 개선의 대부분은 이자율 하락에 따른 이자비용의 감소에 따른 것으로 나타났다.
Keywords조세부담률, 실효세율, 법인세, 기업수지
Files in This ItemDescriptionSizeFormatDownload
연보04-081.pdfAdobe PDF
qrcode

Items in DSpace are protected by copyright, with all rights reserved, unless otherwise indicated.